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부산광역시건축사회, 부산시 소방재난본부와 간담회

기사승인 2020.03.16  14:11:46

공유
default_news_ad1

부산광역시건축사회는 2월 7일 부산광역시 소방재난본부와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는 부산광역시건축사회 강윤동 법제위원장 및 법제위원과 부산시 소방재난본부 김보철 소방제도조정관 및 홍황희 주임 등이 참석했다. 이날 주요 안건으로는 방화지구 내 연소할 우려가 있는 외벽의 창호부분에 설치해야 할 방화설비, 즉 드렌처설비 설치 및 대체 설비 등의 내용이 다뤄졌다. 부산광역시건축사회는 소형건축물에서 드렌처설비 대신 케비넷형 자동소화기기, 간이스프링클러 방식 등 대체설비 검토를 제안하고, 일선 소방서에서 해석의 차이를 보이는 ‘연소 우려가 있는 개구부’의 명확한 정의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육혜민 기자 yook1119@naver.com

<저작권자 © 대한건축사협회 건축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대한건축사협회 회장 동정

item40

인터뷰

item43

도시재생 뉴딜과 건축사

정책/법제도

대한건축사협회 소식

건축사 광장

item44

경영 전문가의 재밌는 경제이야기

item59

지역답사수첩

item45

포토에세이

시론

사설

건축과 삶

논설위원 칼럼

발언대

만평

연재

item51
ad3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