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판공초(Pangong Tso)

기사승인 2019.07.01  11:48:37

공유
default_news_ad1

인도 최북단 도시 라다크(Ladakh) 레(Leh)에서 해발 5360미터 높이의 창라(Chang La) 고개를 지프로 넘어 판공초에 도착하니 양떼 같은 구름이 두둥실 떠다닌다. 한여름인데도 풀 한 포기 없는 산에 빙하가 하얗게 덮여 있다. 에메랄드빛 호수에 비친 아름다운 반영을 어떻게 형용할 수 있을까. 무공해의 자연을 마주 하니 지친 마음이 푸르게 물든다.

정병협 건축사 나은 건축사사무소

<저작권자 © 대한건축사협회 건축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대한건축사협회 회장 동정

item40

인터뷰

item43

도시재생 뉴딜과 건축사

2019대한민국건축사대회

대한건축사협회 소식

건축사 광장

item44

경영 전문가의 재밌는 경제이야기

item59

지역답사수첩

item45

포토에세이

시론

사설

건축과 삶

논설위원 칼럼

발언대

만평

연재

item51
ad3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