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국 지자체, 도시재생 뉴딜 공모 신청작업 속도

기사승인 2019.02.18  13:02:49

공유
default_news_ad1

전국 지방자치단체가 올 하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신청을 위한 ‘도시재생 활성화계획 수립 용역’을 발주하는 등 준비작업을 서두르고 있다. 

2월 15일 조달청 나라장터에 따르면 전국 지자체는 사업비 1억∼4억억 규모의 뉴딜사업 활성화계획 수립 용역을 발주하고, 사업자 선정에 속도를 내고 있다. 

주요사업지는 ▲ 충청북도 영동군, 청주시 영운동 ▲ 충청남도 보령시 ▲ 전라북도 전주시 ▲ 전라남도 완도군 ▲ 경상북도 상주시, 영양군, 김천시 ▲ 경상남도 진주시, 김해시, 밀양시 가곡동 ▲ 부산광역시 사하구 ▲ 경기도 이천시, 양주시 ▲ 대구광역시 달서구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건입동 등이다. 

활성화 계획에는 쇠퇴한 도심지에 대한 지역 맞춤형 주민주도의 사업추진을 통해 주거복지 실현, 도시경쟁력 강화, 사회통합, 일자리 창출로 ▲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 ▲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수립하는 게 골자다. 이는 지난해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때에는 사업구상서를 통해 사업지를 선정했지만, 올해부터는 지자체가 활성화 계획을 마련해 이에 대한 실현가능성, 타당성 평가를 통해 선정하는 것에 따른 것이다. 

국토부는 작년 12월 2019년도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계획 및 국가도시재생기본방침 개정안을 마련해 올해 총 100곳 내외의 사업지역을 선정하기로 한 바 있다.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이 준비돼 있는 30곳 내외는 3월경에 선정하고 나머지 70곳은 하반기에 별도 평가를 거쳐 선정하기로 했다.

장영호 기자 yhduck1@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건축사협회 건축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대한건축사협회 회장 동정

item40

인터뷰

item43

도시재생 뉴딜과 건축사

2019대한민국건축사대회

대한건축사협회 소식

건축사 광장

경영 전문가의 재밌는 경제이야기

item59

지역답사수첩

item45

포토에세이

시론

사설

건축과 삶

논설위원 칼럼

발언대

만평

연재

ad3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